미국도 낯선 주한미군 공중보건 비상사태, "전대미문" 반응 > 정치뉴스

본문 바로가기

미국도 낯선 주한미군 공중보건 비상사태, "전대미문" 반응

본문

미국도 낯선 주한미군 공중보건 비상사태,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이유로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언한 가운데 전례를 찾기 어려운 조치라는 평가가 나온다. 박원곤 한동대 국제지역학과 교수는 이날 뉴시스에 "최근 숨진 주한미군 2명의 사인이 아직 밝혀지지 않았고 코로나19가 확산하며 미군 사회에서도 감염 사례가 나오고 있다"며 "야전 사령관 입장에서는 당연히 건강에 우선적으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판단한 듯하다"고 비상사태 선언 배경을 분석했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