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출신' 윤영찬·정태호 경선승리..송병기는 탈락 > 정치뉴스

본문 바로가기

'靑 출신' 윤영찬·정태호 경선승리..송병기는 탈락

본문

'靑 출신' 윤영찬·정태호 경선승리..송병기는 탈락

청와대 참모 출신으로 21대 총선에 도전장을 던진 윤영찬 전 국민소통수석과 정태호 전 일자리수석이 28일 더불어민주당 경선에서 승리하며 공천장을 따냈다. 두 곳 모두 야권 중진과 문재인 정부 청와대 참모 출신들의 맞대결이 예정된 만큼, 정권심판론과 야권심판론이 팽팽한 21대 총선의 축소판이될 전망이다. 정봉주 전 의원과 김남국 변호사가 출마를 선언하며 잡음을 빚었던 서울 강서갑의 경우 현역 금태섭 의원과 강선우 민주당 총선기획단 위원이 경선을 치루게 됐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