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영민 "北 개별관광 언제든 이행 가능..독자 추진 검토" > 정치뉴스

본문 바로가기

노영민 "北 개별관광 언제든 이행 가능..독자 추진 검토"

본문

노영민

미국과 북한 간 비핵화 실무 협상이 진전 기미를 보이지 않는 가운데 청와대와 외교부가 동시에 '북한 개별 관광' 카드를 꺼냈다. 문재인 대통령이 새해 들어 "남북한 관계의 운신 폭을 넓히겠다"고 밝히고 독자적인 남북 교류확대를 시사한 이후 본격적인 움직임에 나선 모양새다. 그는 15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 도착해 "(북한) 개별 관광 문제에 대해 (미국과) 한번 얘기해 보려고 한다"고 밝혔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