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훈 "'국민가수' 타이틀, 반납한 지 오래 됐다" [인터뷰 맛보기] > 연예뉴스

본문 바로가기

신승훈 "'국민가수' 타이틀, 반납한 지 오래 됐다" [인터뷰 맛보기]

본문

신승훈

가수 신승훈이 '발라드의 황제' '국민가수' 등 자신의 수식어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털어놨다. 그 중 '발라드의 황제' '국민가수'는 신승훈의 30년 가수 생활에서 떼려야 뗄 수 없는 수식어다. 이에 대해 신승훈은 "'발라드의 황제'라는 수식어는 나와 애증의 관계다. 일종의 족쇄이기도 하다"고 부담스러워하면서도 "물론 내 색깔 하나를 가지고 있다는 점에서는 고맙다"고 이야기했다. 반면 신승훈은 "'국민가수'는 반납한지 오래된 타이틀"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