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선거법 '패스트트랙' 오늘 처리 어려울 것" > 정치

본문 바로가기

김관영 "선거법 '패스트트랙' 오늘 처리 어려울 것"

본문

김관영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선거제 개편안의 패스트트랙(신속지정안건 처리 절차) 지정 절차가 '디데이'인 15일까지 처리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 참석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같이 처리 논의하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 검·경 수사권 조정 관련 법안에 대해 나름의 당의 안을 만들어 협상하도록 할 것"이라면서 "오늘은 처리되기 어려울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