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 의견 분분'..복잡한 바미당 "오늘은 처리 어려워" > 정치

본문 바로가기

'패스트트랙 의견 분분'..복잡한 바미당 "오늘은 처리 어려워"

본문

'패스트트랙 의견 분분'..복잡한 바미당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4당의 선거개혁 공조에 금이 가는 모양새다. 한국당을 더이상 기다릴 수 없다는 판단에 여야4당은 지난 2월부터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 협상을 진행했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15일 오전 당 최고위원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오늘은 (패스트트랙 법안이) 처리되기 어려울 것이라고 본다"고 밝혔다. 관건은 여야4당을 묶은 선거법이 아닌 민주당이 연계 처리를 주장한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관련법과 검경수사권 조정 관련법이다.
Copyright © moaboza.com   RSS   SITEM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