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NP 대표 "코링크PE서 1원도 안 받아"..'조국펀드 특혜설' 부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PNP 대표 "코링크PE서 1원도 안 받아"..'조국펀드 특혜설' 부인

본문



'조국 펀드' 연루 의혹을 받는 피앤피플러스 서재성 대표이사는 13일 "(조국 법무부 장관 일가의 사모펀드 운용사인)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로부터 지금까지 1원짜리 한 장 투자받은 사실이 없다"며 "코링크PE가 투자했던 웰스씨앤티를 포함해 지금 수사 선상에 오른 익성, WFM 어느 곳도 저와 돈거래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서 대표는 이날 자유한국당 유민봉·이은권 의원실 공동개최로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3년 동안 조 장관 조카 조범동씨 측과 1억원 남짓 빌려주고 받은 것은 부인하지 않겠지만 코링크PE가 저희 컨소시엄으로 참여한 적은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마사지조아 건마정보제공 추천사이트

정치뉴스

정치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