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선거구 획정 무산..법개정 막은 의원 책임 물을 것"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시민단체 "선거구 획정 무산..법개정 막은 의원 책임 물을 것"

본문




전국 570여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정치개혁공동행동'이 기한 내에 21대 총선 선거구 획정을 하지 못한 국회를 비판했다. 정치개혁공동행동은 15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월 안에도 선거법 개정에 관한 어떤 유의미한 진전이 없다면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선거법 개정을 가로막은 국회의원 모두에게 손해배상과 직무유기 등 민형사상 책임을 묻고 내년 총선에서도 정치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정치뉴스

정치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