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했다vs아니다"..박유천, 황하나 진술→변호사 선임 법적 공방 본격화 [종합]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마약 했다vs아니다"..박유천, 황하나 진술→변호사 선임 법적 공방 본격화 [종합]

본문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남양그룹 창업주 고(故) 홍두영 명예회장의 외손녀 황하나의 마약 투약 혐의에 연루되며 피의자로 입건됐다. 앞서 박유천은 황하나와 함께 마약을 투약한 연예인으로 지목됐다. 또한 그는 "황하나에게 마약을 권유한 적도 없다"며 "이 건에 대해 혐의가 인정된다면 연예인 박유천으로 은퇴하는 것을 떠나 제 인생이 부정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경찰은 박유천을 황하나와 함께 마약을 투약한 혐의의 피의자로 입건했다.

연예뉴스

연예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