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의' 조한선→연정훈, 반전 죽음으로 터진 존재감 "연기 열정 빛났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빙의' 조한선→연정훈, 반전 죽음으로 터진 존재감 "연기 열정 빛났다"

본문




'빙의' 조한선에 이어 연정훈까지 '죽음'이라는 예상치 못한 큰 반전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다. 절대 악 황대두가 선택한 두 번째 빙의자이자 재벌 2세 오수혁으로 열연한 연정훈. '빙의' 제작진은 "본연의 캐릭터에 연쇄살인마에 빙의된 인물을 덧입히는 부분이 쉽지만은 않았을 텐데, 조한선과 연정훈의 작품에 대한 이해와 연기 열정 덕분에 선양우와 오수혁이란 캐릭터가 빛날 수 있었다"며 깊은 고마움을 전했다.

연예뉴스

연예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