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 분다' 김하늘, 한 마디 대사 없이 전한 슬픔+고통..독보적 연기력 '눈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바람이 분다' 김하늘, 한 마디 대사 없이 전한 슬픔+고통..독보적 연기력 '눈길'

본문



배우 김하늘이 시청자 숨죽이는 '독보적인 연기력'을 선보였다.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서 도훈(감우성)의 병세를 알고, 슬픔에 고통까지 더한 밀도 높은 연기로 열연을 펼쳤다. 지난 24일에 방송된 드라마 '바람이 분다' 9회에서는 아내였던 자신을 알아보지 못할 정도로 알츠하이머 병세가 악화된 도훈의 모습을 보고, 슬픔과 회한, 고통에 사로잡혀 가슴 아파하는 수진(김하늘)의 모습이 그려졌다.
마사지조아 건마정보제공 추천사이트

연예뉴스

연예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