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창원 "나경원에 놀라고 화내는 것도 지친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표창원 "나경원에 놀라고 화내는 것도 지친다"

본문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김정은의 수석대변인' 연설에 대해 "많이 참담하다"라고 밝혔다. 표 의원은 13일 BBS라디오 '전영신의 아침저널'에서 "누구든 표현의 자유가 있다. 하고 싶은 말을 할 수 있다. 그런데 교섭단체 대표의 자격으로 당 전체의 뜻을 모아서 국민과 국회 앞에서 정식으로 하는 연설에서 그런 표현을 사용한다는 것 자체는 우리 국회법상의 국회의원의 품위 규정에도 반한다. 146조의 모욕적 표현도 하지 말아야 한다는 규정에도 반하고 법을 떠나서 우리 국민의 수준과 눈높이에 맞지 않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정치

정치 목록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